‘변혁의 사랑’, 강소라는 좋은데 기내난동·재벌가 이야기는 좀

당당한 알바걸 백준(강소라)과 찌질한 재벌3세 변혁(최시원) 그리고 어떤 모욕도 견뎌내며 신분상승하려는 권제훈(공명). tvN 새 토일드라마 <변혁의 사랑>은 이 세 사람이 만들어가는 청춘멜로다. 여기서 주인공은 제목에도 들어있듯 재벌3세 변혁이다. 그런데 변혁보다 주목되는 캐릭터는 백준과 권제훈이다. 어딘지 뻔해 보이는 재벌3세보다 프리터족 백준과 젊은 야심가 권제훈이 더 현실감을 주기 때문이다. 

'변혁의 사랑(사진출처:tvN)'

특히 강소라가 연기하는 백준이라는 캐릭터는 요즘처럼 스펙을 요구하는 사회에 비정규직 인턴으로 버텨내도 낙하산에 밀려 정규직이 되는 건 쉽지 않은 현실에 기분 좋은 느낌을 주는 인물이다. 잃어버린 귀걸이 때문에 다짜고짜 강짜를 부리는 호텔 고객 앞에서 버티다 참지 못하고 폭발하는 모습은 ‘고객은 왕’이라는 이유로 무릎 꿇리는 갑질 사회에 대한 일침을 보여줬다. 결국 <변혁의 사랑>은 바로 이 백준이라는 인물에 푹 빠져버리는 변혁의 이야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변혁의 사랑>에서 백준 만큼 주목되는 캐릭터는 권제훈이다. 백준과도 친구이고 변혁과는 부모 세대부터 이어져 내려온 인연이자 악연이다. 변혁의 아버지 변강수(최재성)의 운전기사인 그의 아버지 덕분에 부족하지 않게 살았지만 친구이자 상사인 변혁의 비서역할을 해내는 일은 모든 굴욕을 견뎌내야 하는 일이다. 변혁이 잘못한 일을 자신이 대신 나서 막아줘야 하고, 심지어 변강수의 방망이 세례를 변혁 대신 맞아야 하는 일이기도 하니까. 그럼에도 포기하지 않고 어떻게든 신분 상승을 하려는 그에게서는 이러한 자본으로 계급이 나뉘는 현실에서 백준과는 정반대의 결정을 내린 청춘의 면면을 보게 된다. 

이처럼 백준과 권제훈의 캐릭터는 <변혁의 사랑>이라는 드라마에 눈길을 가게 만드는 힘이 있다. 그런데 아쉽게도 정작 이 드라마의 주인공인 변혁이라는 재벌3세는 어딘지 너무 뻔해 보인다. 아쉬울 것 없이 자란 재벌3세답게 온갖 것들을 누리며 살아가는 이 캐릭터가 가진 특별함이란 생각 외로 순수한 면이 있고 낭만주의자라는 점이다. 

하지만 이런 면면을 보여주기 위해 첫 회에 들어간 에피소드들은 다소 정서적 불편함을 주기에 충분한 것들이었다. 특히 기내 난동 에피소드는 우리에게 익숙한 재벌가의 기내 난동 사건을 떠올리게 만들었다. 물론 코믹하게 캐릭터를 세우기 위해 그려낸 것이지만 그 장면은 마치 중대한 범죄인 기내 난동을 미화하고 변명하는 듯한 뉘앙스로 비춰질 위험성이 다분했다. 

게다가 이 기내 난동 사실이 밝혀지고 그래서 분노한 그의 아버지 변강수 회장이 골프채를 휘두르며 그를 체벌하려다 마침 야구방망이를 가져온 권제훈에게 대신 엎드리라고 한 후 그 엉덩이를 가격하는 장면 역시 보기에는 불편할 수 있었다. 그것 역시 이른바 재벌가의 사건 중 종종 뉴스에 등장했던 맷값 폭행 논란을 떠올리게 하는 면이 있어서다. 

물론 <변혁의 사랑>이 앞으로 그려낼 이야기는 이러한 변혁이라는 재벌3세가 백준을 통해 어떻게 변화해 가는가 하는 점일 게다(그러니 이름이 변혁일 테고). 그리고 그건 충분히 드라마의 재미를 만들어낼 가능성이 높다. 재벌가에 입성하는 신데렐라의 이야기와는 정반대로 재벌3세가 프리터를 통해 청춘이 가진 현실과 진정한 자신의 모습을 찾아가는 이야기일 테니 말이다. 

하지만 그럼에도 그 안에 깔려진 재벌가 이야기가 주는 다소 뻔하고 나아가 불편하기까지 한 이야기들이 주는 식상함은 이 드라마가 넘어야할 숙제로 남았다. 변혁이라는 인물이 백준이나 권제훈 같은 참신함을 줄 수 있는 터닝포인트가 생겨나는 그 지점에서야 비로소 이 드라마가 가진 힘이 생겨날 것이니 말이다.

BLOG main image
더키앙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by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370)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4159)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달력

«   2018/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13,034,726
  • 118457
textcubeget rss

더키앙

더키앙's Blog is powered by Tistory.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더키앙 [ http://dogguli.tistory.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