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빵생활’ 비하인드가 보여준 슬기로운 제작현장

찍고 있는 공간은 긴장감이 넘치는 감방이지만 제작현장의 분위기는 이보다 따뜻하고 훈훈할 수 없다.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비하인드가 보여준 제작현장의 이야기는 어째서 이 드라마가 이렇게 기분 좋은 사람 냄새를 풍길 수 있는지 이해할 수 있었다. 오로지 좋은 작품을 만들겠다는 그 한 가지의 마음으로 모두가 즐거운 촬영장 분위기를 이어기는 모습. 모든 드라마 제작현장이 더도 덜도 말고 이 드라마만 같다면 얼마나 좋을까. 

주인공인 김제혁 역할을 맡은 박해수는 그 얼굴에서부터 이 드라마 촬영이 그에게 얼마나 행복한 시간인지를 느끼게 해줬다. 그는 단역을 해왔던 것에서 지금처럼 계속 촬영이 이어지고 있다는 사실이 신기하다고 했다. 그는 “너무 감사하다”며 “한 신 있으면 바들바들 떨었는데. 지금 연기를 하고 있는 건지.”라고 말했고, 그 이야기를 들은 명교수 역할의 배우 정재성은 그게 신기한 일이라며 계속 힘들게 찍다보면 그런 긴장감이 사라지며 진짜 연기가 나오게 된다고 말해줬다. 

그런 촬영의 즐거움 때문인지 박해수는 몸이 힘든 장면에서도 사리지 않았고, 또 즐거운 현장을 만들기 위해 춤을 추기도 하는 분위기 메이커로서의 모습도 보여줬다. 물론 현장 분위기를 웃음 가득 채워넣는 장본인은 바로 한양 역할을 연기하는 이규형이었다. 마약 복용으로 들어와 금단현상을 보이는 해롱이 특유의 모습을 연기해내는 이규형은 싸우는 모습이나 박해수의 무릎을 베고 누워 있는 모습을 통해 귀여움 터지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그 모습은 촬영현장에서도 스텝들과 동료 연기자들을 빵빵 터트리는 피로회복제가 되어주고 있었다.

고박사(정민성)가 노래대회에 나가 ‘마이웨이’를 부르는 장면에서는 음정이 잘 맞지 않는 그를 돕기 위해 무대 밑에서 문래동 카이스트 역할의 박호산이 같이 열창을 해주는 모습이 포착됐다. 뭔가 분위기 있어 보이는 얼굴에 혀 짧은 소리를 내는 것으로 반전 웃음을 주는 박호산은 이미 이번 드라마가 낳은 존재감 갑이 된 배우. <슬기로운 감빵생활> 특유의 훈훈한 촬영 현장 분위기를 제대로 보여준 장면이었다. 

흥미로웠던 건 출연자들끼리 서로 다투거나 격투신을 벌이는 촬영이 끝난 후 들려오는 신원호 PD의 “화해하세요!”라는 목소리다. 주인공인 김제혁 역할의 박해수가 왼쪽 어깨를 다치는 장면에서 격투신을 같이 찍은 똘마니 역할의 배우 안창환과 서로 부딪치는 액션 연기가 끝나자, “화해하세요”라는 목소리가 들려왔고 그러자 그들은 서로를 토닥이며 잘 찍었다는 격려를 해주었다.

보기만 하면 으르렁대는 이규형과 유대위 역할의 정해인도 마찬가지였다. 카메라가 돌아갈 때 서로 악을 바락바락 써대며 싸우던 두 사람은 그러나 컷 사인이 나오면 서로에게 미소를 던지는 그 누구보다 끈끈한 사이였다. 특히 유대위라는 살벌한 캐릭터를 연기하는 정해인은 의외로 웃음이 많은 ‘미소천사’였고, 조각 같은 맨몸으로 팔굽혀펴기를 할 때는 멋짐이 터지는 모습이었지만 컷 소리와 함께 부끄러워하는 반전의 배우였다. 

어디든 드라마 촬영현장은 쉬울 수가 없고, 고단하고 힘든 일들의 연속일 수밖에 없다. 특히 폭염의 더위 속에서 손발이 꽁꽁 어는 겨울까지 촬영을 하고 있는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촬영장은 더더욱. 그래서 자칫 사고 위험도 높고 노동 스트레스도 높을 수밖에 없는 곳이 드라마 촬영현장이다. 하지만 그 힘든 촬영현장도 어떻게 해나가느냐에 따라 다를 수 있다. 마치 감방 생활을 한다고 해도 ‘슬기롭게’ 대처하면 잘 해나갈 수 있는 것처럼. 그리고 그런 훈훈한 촬영현장의 분위기는 알게 모르게 작품에도 묻어날 수밖에 없다. 좋은 작품은 결국 좋은 촬영장이 만드는 것이니.(사진:tvN)

BLOG main image
더키앙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by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594)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4383)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달력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13,150,569
  • 612807
textcubeget rss

더키앙

더키앙's Blog is powered by Tistory.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더키앙 [ http://dogguli.tistory.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