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12.28 '신서유기3', 나영석 PD의 일요일 공략이 성공한다면

tvN 예능, 금요일에서 주중으로 그리고 주말로 영역확장 중

 

tvN은 이제 일요일로도 영역을 넓힐 것인가. 새로 시작하는 <신서유기3>가 일요일 밤 920분으로 편성시간대를 옮긴 건 여러모로 주목할 만한 사건이다. tvN은 편성전략에 있어서 정면공격보다는 우회하거나 비껴가는 쪽을 택해왔던 게 사실이다.

 

'신서유기3(사진출처:tvN)'

주로 금요일 밤을 집중 공략한 건 그래서다. 지상파처럼 보편적인 시청층을 대상으로 하는 플랫폼은 아무래도 주말이 시작되는 금요일 밤의 시청률이 떨어질 수밖에 없다. 실제로 금요일 밤은 지상파들이 시청률의 무덤이라고 불릴 정도로 드라마도 예능도 그다지 힘을 발휘하지 못했던 경험들이 있다. 물론 지금은 금요일이 격전지가 되어 있지만 이렇게 된 건 전적으로 tvNMnet이 금요일 시간대에 <슈퍼스타K>와 나영석표 예능 프로그램들 그리고 영화에 가까운 명품 드라마들을 포진하면서 시청자들이 몰린 결과라고 볼 수 있다.

 

그러고 보면 금요일이라는 시간은 tvN 입장에서는 절묘한 편성시간대였다고 볼 수 있다. 즉 지상파 입장으로 보면 10% 내외의 시청률을 내는 프로그램은 그다지 성공했다고 말할 수 없는 당시 상황 속에서, tvN으로서는 적어도 5%만 내도 성공작으로 치부될 수 있었기 때문이다. 그러니 보편적 시청층은 포기하더라도 선택적인 시청을 하는 보다 적극적인 시청층을 공략하는 것이 주효했던 것이다.

 

tvN은 금요일밤의 헤게모니를 잡고난 후 주중을 공략했다. <집밥 백선생> 같은 프로그램을 주중 예능으로 편성하고 월화에도 11시대 드라마 편성을 해 <또 오해영> 같은 프로그램으로 tvN표 월화극이라는 깃발을 꽂았다. <수요미식회> 같은 레귤러 프로그램들은 높은 시청률은 아니어도 정규적으로 tvN표 예능 프로그램들의 단단한 주중 시간대의 기반을 만들어주었다.

 

하지만 이렇게 금요일밤에서부터 주중으로까지 편성 영역을 넓혀왔던 tvN도 좀체 건드리지 못했던 게 일요일 저녁 시간대다. 전통적으로 일요일은 이른바 일요예능이라 불리는 지상파들의 시간이다. 한때는 4시 대부터 시작해 거의 3시간이 훌쩍 넘게 일요예능들이 지상파에 편성되어 각축전을 벌이기도 했다. 게다가 이런 흐름은 밤 시간대로까지 이어져 <개그콘서트>와 주말드라마들 역시 힘을 발휘하기도 했다. 그러니 제아무리 tvN이라도 쉽게 공략하기가 어려웠던 것.

 

<신서유기3>가 이번 일요일 밤 시간대에 편성된다는 건 같은 시간대에 있는 지상파의 KBS<개그콘서트>SBS <K팝스타> 그리고 MBC의 주말드라마와 경쟁하겠다는 의미다. 그 선봉장은 역시 tvN 예능 프로그램을 전면에서 이끌고 있는 나영석 PD. 그는 <12>로 사실상 지금의 주말예능의 최고점을 만들어냈던 장본인이기도 하다. 그러니 어찌 보면 주말 시간대에 대한 경험치가 누구보다 높다고 말할 수 있다.

 

만일 나영석 PD<신서유기3>가 일요일 밤 시간대까지 공략을 성공시킨다면 그 파장은 꽤 클 것으로 보인다. 이제껏 도외시되어왔던 주말예능에 한 발을 딛게 되는 셈이기 때문이다. 이렇게 되면 그간 조금은 매너리즘에 빠져 있던 지상파 주말예능들도 긴장할 수밖에 없게 된다. 새로운 시도를 하지 않아도 현상유지를 해온 주말예능들이 지금 같은 안정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물론 tvN이 일요일 밤을 공략하기로 한 데는 나영석 PD에 대한 신뢰가 가장 크겠지만 그 밖에도 최근 tvN으로 이적한 <아빠 어디가>를 만든 김유곤 PD<강심장>, <룸메이트> 등을 만든 박상혁 PD 같은 주말예능의 경험이 풍부한 인력들이 포진하게 됐다는 점도 크게 작용했다고 보인다. 만일 나영석 PD가 길을 만들고 이들이 그 길 위에 새로운 tvN표 예능들을 세운다면 주말 시간대의 채널은 어쩌면 tvN으로 돌아갈 지도 모를 일이다

BLOG main image
더키앙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by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594)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4383)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달력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13,150,868
  • 155756
textcubeget rss

더키앙

더키앙's Blog is powered by Tistory.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더키앙 [ http://dogguli.tistory.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