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300)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5086)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Total13,480,961
Today80
Yesterday369

‘놀면 뭐하니’, 마에스트로 윤명선과 절대가창력 송가인이 더해지니

 

‘합정역 5번출구’와 ‘사랑의 재개발’이 유산슬(유재석)이라는 트로트 신인을 탄생시켰다면, 이제 소개된 ‘이별의 버스정류장’은 유산슬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시켜줄 노래가 되지 않을까. MBC 예능 <놀면 뭐하니?>가 소개한 ‘뽕포유’ 유산슬의 1.5집 ‘이별의 버스정류장’의 제작과정은 그 과정만으로도 시청자들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그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린 건 이 노래가 흔치 않은 트로트 듀엣 곡으로 다름 아닌 절대 가창력의 송가인이 함께 한다는 사실이다. 유산슬의 ‘뽕포유’ 프로젝트에서 조언을 얻기 위해 만났던 자리에서 송가인이 슬쩍 얘기했던 듀엣 제안이 현실화된 것. 송가인이 녹음실에서 슬쩍 들려준 노래는 아직 완성된 것도 아니지만 시청자들의 귀에 중독성 있는 멜로디로 자리했다.

 

녹음실에서의 녹음 과정은 유산슬이 말한 대로 “역시 프로의 세계는 다르다”는 것이었다. 아직 목도 안 풀린 상태라며 녹음실에 들어선 송가인은 특유의 감미로운 목소리로 유산슬은 물론이고 이 녹음실을 진두지휘하는 윤명선 작곡가를 감탄시켰다. 송가인이 먼저 부른 노래가 있어 유산슬은 이를 가이드삼아 그 위에 노래를 얹었다. 유재석은 송가인의 목소리가 더해지자 마치 자신이 노래를 잘하는 것 같은 착각이 들 정도라고 말했다. 또한 여기에 놀라운 코러스의 세계를 더해준 김현아의 목소리까지 더해지니 금상첨화가 아닐 수 없었다.

 

그런데 이번 ‘이별의 버스정류장’이란 곡의 제작과정에서 그 중심에 선 인물은 윤명선 작곡가였다. 과거 박진영의 매니저이기도 했고, 장윤정의 ‘어머나’ 같은 히트곡을 작곡한 인물이기도 했다. 그런데 윤명선은 <놀면 뭐하니?> 뽕포유 프로젝트가 지금껏 추구해왔던(?) B급 감성을 자극하는 인물로 첫 출연만에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유산슬의 바이브레이션을 단번에 고칠 수 있다며 동물의 소리를 따라하게 하는가 하면, 1단, 2단, 3단... 이런 식으로 그 길이가 정확히 끊어지는 바이브레이션의 세계를 보여줘 프로그램에 큰 웃음을 주었다. 특히 녹음실에서 유산슬의 노래에 바이브레이션을 더해주겠다며 앞목, 뒷목을 잡고 마치 악기 연주하듯 흔들어 떨림을 만들어넣는 장면은 이를 보는 송가인마저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

 

기이한 행동이었지만 그것이 음악의 완성도를 위한 열정이 묻어난 행동이라는 사실은 지금껏 뽕포유 프로젝트가 탄생시킨 ‘유벤져스’로 불리는 박토벤(박현우), 정차르트(정경천), 작신 이건우의 계보를 잇는 또 다른 인물로 윤명선을 각인시켰다. 어딘지 엉뚱하고 우습지만 그러면서도 실력만큼은 확실한 이 특별한 캐릭터는 뽕포유 프로젝트가 일관되게 보여준 B급 감성을 자극했다.

 

‘이별의 버스정류장’에 편곡으로 참여한 ‘알고보니 혼수상태’와 김지환은 이 곡에 유르페우스(유재석)의 하프 연주를 더함으로써 새로운 콜라보의 가능성을 보여줬다. 즉 유산슬과 유르페우스가 함께 하는 캐릭터들의 콜라보가 그것이다. 유르페우스는 다소 황당해했지만 막상 녹음실에 들어가자 디렉팅하는 것들을 너무나 잘 소화해내는 면모를 보여줘 진짜 ‘영재’라는 평가를 받았다.

 

사실 유산슬이라는 캐릭터가 있어서 가능한 일이었지만, ‘이별의 버스정류장’ 같은 또 하나의 히트작이자 히트 아이템이 탄생할 수 있었던 건 송가인과 윤명선이라는 독보적인 인물들이 합류하게 되면서였다. 실력자들이 더해놓은 음악에 대한 기대감은 물론이고, 윤명선 같은 특별한 캐릭터가 보여준 ‘이별의 버스정류장’의 제작과정은 그래서 벌써부터 유산슬의 또 다른 트로트 열풍을 예감하게 해주었다.(사진:MBC)

Posted by 더키앙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