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360)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5145)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Total13,497,980
Today286
Yesterday400

스타 예능 MC, 이제 살 길은 비지상파다

 

MBC <별바라기>에 출연중인 샤이니의 키는 우리 딱 한 번만 5% 넘어보자잉하고 말한 적이 있다. 지금 현재 <별바라기>의 시청률은 3% . 헨리와 써니가 출연한 효과인지 지난 2%대에서 그나마 1% 올라온 성적이다. 하지만 여전히 3%대로 동시간대 꼴찌인데다 목표치가 5%라는 얘기는 안타까움마저 느껴진다. 강호동이라는 스타 MC의 이름이 무색하기 때문이다.

 

'별바라기(사진출처:MBC)'

KBS <우리동네 예체능>도 시청률 4%대에 전전하다 최근 5% 시청률에 도달했지만 강호동이라는 이름 석 자를 떠올려보면 초라하게만 여겨진다. 물론 시청률만이 모든 걸 말해주는 건 아니지만 그래도 진짜 이제 강호동의 시청률 목표는 5%가 된 듯하다. 복귀 이후 이렇다할 존재감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는 강호동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런 상황은 강호동만이 아니다. 최근 스타 MC들은 모두 과거의 영광이 꺾인 지 오래다. <무한도전>이라는 레전드를 여전히 하고 있는 유재석은 예외다. 그 역시 주중 예능 프로그램에서 4%에서 6% 시청률을 내고 있지만 그의 인기나 존재감은 단지 프로그램 안에서만의 평가에 머물지 않는다. 철저한 자기관리의 표본으로서 유재석은 여전히 독보적이다.

 

하지만 한때 예능의 달인이었던 이경규도 최근 들어 별다른 존재감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고, 신동엽이나 김구라 같은 토크의 달인들도 지상파 시청률 성적은 그다지 높지 못하다. 이것은 어쩌면 전체적인 지상파 예능의 몰락이기도 하고 또한 스타 MC 예능 트렌드의 추락이기도 하다. 이제는 일반인들이 참여하거나 반 일반인들(연예인 가족 같은)이 참여해야 그나마 어느 정도의 시청률을 가져간다.

 

지상파 예능이 이렇게 된 데는 기존 방식인 스타 MC 중심의 예능 트렌드를 좀체 벗어내지 못하기 때문이기도 하다. 즉 지상파 예능의 추락과 스타 MC들의 추락은 서로 공조하며 벌어진 면이 있다는 것이다. 최근 몇몇 파일럿 프로그램들이 정규화 했다 추락한 원인은 바로 이것이다. 이효리의 <매직아이>가 그렇고, 강호동의 <별바라기><우리동네 예체능>이 그렇다. 스타 MC를 세우면 달라진 트렌드 속에서도 옛 습관(스타를 중심으로 풀어가는)이 나오기 마련이다.

 

이 와중에 주목해야 할 인물은 신동엽과 김구라다. 여타의 스타 예능 MC들과 사뭇 다르게 이들은 일찌감치 지상파든 케이블이든 종편이든 상관없이 종횡무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들을 시도해왔다. 그러다 보니 지상파가 옛 트렌드에 묶여 있을 때 케이블과 종편이 시도한 참신한 형식들의 예능에 이들은 쉽게 적응했다. 지상파에서 고전을 면치 못한다고 하더라도 케이블이나 종편에서는 자기 존재감을 확실히 세운 이들은 그래서 아무런 위기설이 나오지 않게 되었다.

 

tvN<SNL 코리아>JTBC<마녀사냥>으로 신동엽은 19금 예능의 새로운 트렌드를 열었고, JTBC <썰전> 같은 프로그램으로 김구라는 시사와 비평이 접목된 새로운 예능 트렌드를 만들었다. 사실 어찌 보면 강호동의 존재감이 점점 사라지게 된 것은 그를 받쳐줄만한 참신한 지상파 예능이 부재했기 때문이기도 하다. 이제 스타 MC가 출연한다고 해서 시청자들이 보던 시대는 지났다. 참신한 콘텐츠가 우선이고 그 다음이 MC가 되었다.

 

그런 면에서 보면 강호동은 지상파에서 5% 시청률을 내려고 안간힘을 쓸 게 아니라, 비지상파로 가서 똑같은 5% 시청률을 노리는 편이 훨씬 효과적이다. 지상파 5%와 비지상파 5%의 어감은 이렇게 다르다. 게다가 비지상파들이 최근 들고 나온 일련의 참신한 예능 형식들은 오히려 지상파들이 배워야 할 덕목들이다. 강호동 역시 이 변화에 적응해야 한다.

 

많은 이들이 강호동의 추락을 과거 잠정은퇴 선언을 했던 그 세금 문제의 여파가 여전히 남아있기 때문이라고 말한다. 과연 그럴까. 그것보다 더 중요한 것은 현재 그가 얼마나 파괴력 있고 영향력 있는 프로그램을 하고 있는가이다. 결국 연예인의 이미지는 프로그램을 통해 만들어지기 마련이다. 그런 점에서 강호동은 이제 결단을 내려야 할 시기에 도달해 있다.

 

지상파의 굴레를 벗어나 새로운 판에서 다시 입지를 마련할 것인가 아니면 지상파를 끝까지 고수할 것인가. 이 문제는 물론 스타 MC들과 공조해온 지상파 예능들의 문제이기도 하다. 지상파는 언제까지 기득권을 주장하며 옛 트렌드에만 머물 것인가. 이제 시청률에서조차 지상파와 비지상파의 경계가 사라지고 있는 상황이다. 변화의 바람은 일찍부터 불고 있었다. 다만 그걸 인정하고 싶지 않았을 뿐.

 

Posted by 더키앙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8.02 15:22 BlogIcon wo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론데, 유추를 비교를 어거지로 맞추는데.
    연예인의 그것도 메인 MC의 이미지라는 게 얼마나 큰 파급효과가 있다는 걸 전혀 이해 못하는데.
    강호동 이미지 실추에 거기다 종편까지 내려가면 발악으로 밖에는 안보이지 않겠니.
    지금처럼 묵묵히 공중파 자리 잡으며 이미지 회복하는게 훨씬 바람직하다.

  2. 2014.08.02 16:21 BlogIcon 종편안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종편을 안보는데 종편가면 그나마 얼굴도 못보겠네

  3. 2014.08.02 16:24 BlogIcon ㅅㄱㅈㅎㄳ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들이 이렇게 쉽게 잊어요.... 종편 방송 생기고 이런저런 시끄러워질만한내용 다풀때를 다시한번 생각해보셔야될듯

  4. 2014.08.02 17:21 BlogIcon 구르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도 갈길 없는데 종편까지가면 전현무랑 같은 급 되는데 가겠냐?? 암튼 본방에서도 좀 안보고싶다

  5. 2014.08.02 19:20 BlogIcon ㅎㅎ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은 변하는데 너무 보수적이고 위에 압력과 제재가 심하고 하고싶은걸 못하니 그러지 케이블에 장점이 그런게 덜하다는거지

  6. 2014.08.02 21:03 BlogIcon 별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래는거야? 그냥 돼지라서 게으르니까 안하는거야. 먹고살찔만하거든.

  7. 2014.08.02 21:18 BlogIcon 종편가지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종편에가지마라 종편이 방송이면 화장실 화장ㅈ카 팔만대장경이다

  8. 2014.08.02 21:31 BlogIcon ㅎㅎ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일시청률로 종편해야한다 말이야한다는 의미없는 논리 방송중단안했던 재석이도 지금 얼마전에 했던 파일럿 정규편성한다 그러면 5% 안나올거 뻔하고 지금 해투도 5% 대수준밖에 안됨 평일 시청률이 문제가 아니라 시청률 문제라면 강호동은 주말 예능을 해야함 ㅋㅋ막날로 강호동이1박 다시 들어가면 자동10% 최소 찍을텐데 (지금도찍나?) 그럼 재석이랑차이도없는셈되는거 케이블 종편 이딴게 중여한게 아니구 주말하나 자리잡느냐 못잡느냐가 문제.지금 빈틈없고 때를 기다려야지.평일시청률이야 재석이도 시원찮은데 머.

    • 2014.08.02 21:35 BlogIcon ㅎㅎ  댓글주소  수정/삭제

      재석이도 런닝접고 파일럿 그거해버린다고 가정하면 시청률 합 별차이없어.단지 재석이는 무한도전 있고 강호동은 스스로 1박차버렸으니 지금 꼴랑스타킹하나론 무한도전에 레벨비교가 안되니 문제 따라서 자존심버리고 1박다시가든가 안되면 새로 주말해야지머

  9. 2014.08.02 22:19 강호동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재석이 안하니까. 내 수준이 있지~

  10. 2014.08.02 22:21 BlogIcon 지나가는 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글을 쓰는 자유도 있듯 강호동 유재석이 종편이나 케이블에 나가던 안나가던 본인자유죠...

  11. 2014.08.02 22:52 BlogIcon 나그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덕현씨가 여기다 글을 다시 옮겼나봐요 ㅋㅋ. 남이야 뭘하든말든 글쓴 댁이나 얼심히 하셔. 강호동의 발끝도 못따라가는 수준인 주제에~ 쯧쯧~

  12. 2014.08.03 00:41 ㅋㅋㅋ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래같은 글수준하고는...

  13. 2014.08.03 00:57 BlogIcon ㅂㅅ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거나 말거나... 별 놈에 오지랖을 다 보겠네ㅉㅉ 아침/저녁으로 부모님께 안부는 묻니?? 비싼 밥 처먹고 할 일 없으니까 별 걱정을 다 하네... 이런 인간 대신 할 일 많은 애들이 살았어야 하는 건데...

  14. 2014.08.03 05:57 BlogIcon 이쨔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종편에 자극적인 방송 하기 싫어서겠지
    세상을 삐딱하게 보냐

  15. 2014.08.03 06:07 moon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이 밑도 끝도 없이 쓰여진거 보니, 전기가 아깝네요.
    논리야 놀자는 아직도 구할 수 있는 명작이랍니다. 공부 좀 하세요.

  16. 2014.08.03 09:38 BlogIcon 강돼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재석도 무도 아님 별볼일 없어 강돼지는 땅투기로 추락한건데 글 필력이 뭔 개소리야

  17. 2014.08.04 06:07 ㅇㄻ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김치년은 이기적이다 2 김치년은 한국남자를 죽이려고 한다 3 김치년은 절대로 손해 보려 하지 않는다 4 김치년은 90%로 뭉쳐서 자신들의 권익을 주장하고 자신들의 매체나 사이트에서 활동한다 5 김치년은 폭력적이고 이중적이다 6 김치년은 못생겼고 키 작고 가슴 작고 약해빠졌다 7 김치년은 감정이 없거나 있다고 해도 사이코패스나 소시오패스적이다 8 김치년은 집단광기에 세뇌되어있다 / 서양으로 간 타인종은 자기들끼리 결혼하지만 김치년은 유독 백인흑인에 벌려대기로 유명하다. 자국의 시스템과 사회를 벗어나면 자신의 본성 마귀로 변신한다
    → 성매매 여성 5 만 명이 일본 한국 여성 "폭락"의 실태
    http://kfcgirl2.blogspot.com/2014/07/5.html
    남성인권단체 현양사모
    http://cafe.naver.com/rtbnmm

  18. 2014.08.05 11:10 매니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동엽이 기다린거처럼 때를 기다려야 할거 같습니다
    강호동잠정시기 신동엽이 부활한거처럼..
    실지로 강호동은 자기를 내려놓아야 한다고 바요
    말로는 최고다 아니라고 말하지만 과거의 강호동 스타일로 보면 자기프라이드가 강한 사람이에요
    그러다보니 아직 내려놓지 않은듯합니다
    젊은층에서 본 강호동은 기대치가 없다고 봅니다 무릎팍초창기때의 센세이션을 일으킬정도
    아니면 아무리 아이돌 나오고해도 무리라고 봅니다
    그렇다면 30대이후 시청자타켓을 잡을 프로를 하는게 좋을거 같습니다
    아직 중장년층은 강호동 좋아하는 사람들 많습니다
    실제 별바라기도 아이돌보다 80년대 향수를 일으니 스타를 모시고
    팬클럽 회원보다 그냥 일반팬이 나와 그스타와 추억담이라던가 아니면 그스타의 친구
    그리고 라이벌을 모셔놓고 햇다면 별바라기 좀 더나은 방향으로 갈수있을텐데 아쉬워요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