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680)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5463)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Total13,675,381
Today237
Yesterday453
728x90

MBC와 임성한 작가, 그 밀월의 끝

 

임성한 작가는 은퇴한 걸까 퇴출된 걸까. 임성한 작가의 소속사인 명성당엔터테인먼트 이호열 대표는 23일 임성한 작가의 은퇴를 공식화했다. “은퇴가 맞으며, 복귀 가능성은 없다고 한 것. 그는 임 작가가 예전부터 10작품을 끝으로 은퇴를 계획하고 있었다고 했다.

 

'압구정 백야(사진출처:MBC)'

하지만 이러한 은퇴선언이 나오게 된 계기는 장근수 MBC 드라마본부장이 방송심의소위원회(방심위)에서 다시는 임성한 작가와 작품을 하지 않겠다고 밝힌 데서 비롯됐다. 그는 드라마 작가들은 현재작이 끝날 때 차기작 계약을 하는데 (임성한 작가와) 현재 계약을 하지 않았다약속한 주제대로 진행되지 않아 당혹스럽다고 말하기도 했다고 한다.

 

이 얘기가 기사화되어 일파만파 퍼져가자 임성한 작가의 소속사측에서 은퇴를 공식화한 것. 물론 수순은 이렇게 됐지만 소속사 말대로 임성한 작가가 본래부터 <압구정백야>를 끝으로 은퇴를 계획하고 있었을 수 있다. MBC 장근수 본부장의 발언은 이런 임성한 작가의 행보를 어느 정도 알고 있는 상황에서 나온 얘기일 수 있다는 것이다.

 

하지만 작가에게 있어서 은퇴선언이라는 말이 합당한 지, 또 굳이 이렇게까지 공식화할 필요가 있는지는 의문이다. 작가는 절필을 한다면 모를까 은퇴라는 개념이 애매하기 때문이다. 사실상 안 쓰면 은퇴가 되는 셈이다. 그런데도 굳이 은퇴라는 표현을 쓰는 데는 그만한 내막이 있는 게 아니냐는 얘기도 나온다.

 

MBC는 임성한 작가의 드라마가 해온 파행이 이제는 시청률로 덮고 가기에는 그 임계치를 넘어섰다고 느끼는 상황이다. 막장드라마도 시청률을 위해서라면 어느 정도 감수할 수 있다 여겼지만 지난 <오로라 공주>처럼 이른바 데스노트가 나오는 정도의 파행을 겪고, 또 작가 퇴출 여론까지 생겨난 상황은 MBC로서도 큰 부담이 아닐 수 없다. 그것은 자칫 MBC 드라마국 전체의 이미지를 깎아먹는 일이 되기 때문이다.

 

임성한 작가는 시청률을 위해 막장의 끝까지 밀고 나갔다가 결국은 제 살 깎기를 한 셈이 되었다. 즉 제아무리 막장이라도 드라마를 파괴하는 수준으로는 가지 않았어야 한다. 제왕적인 작가가 자기가 만든 인물들이라고 자극을 위해 제 멋대로 유린하는 파행에 이제는 그나마 있던 시청자들조차 고개를 설레설레 젓는 지경에 이르렀다. 해도 너무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자극은 더 큰 자극으로만 유지될 수 있을 뿐이다. 결국 죽어가는 인물들의 문제는 부메랑처럼 임성한 작가에게도 부담으로 돌아올 수밖에 없었다.

 

임성한 작가가 스스로 은퇴를 한 것인지, 아니면 방송사에 의해 퇴출된 것인지는 확실하지 않다. 하지만 최근 벌어졌던 임성한 작가를 둘러싼 그 많은 잡음들과 논란들을 떠올려 보면 이런 결과는 당연히 예상될 수 있는 것이었다. 상식적인 생각을 갖고 있는 방송사라면 굳이 이런 논란까지 부담으로 가져가면서 드라마를 만들 이유가 있을까. 부정적인 이미지 때문에 광고 수익과 연결되지도 못하는 그런 시청률도 이제는 그리 효용가치가 없다 여겨질 것이다.

 

하여간 MBC와 임성한 작가의 밀월은 이걸로 끝장이 났다. 그 많은 캐릭터들이 어느 날 갑자기 픽 쓰러져 죽어버렸던 것처럼, 임성한 작가의 은퇴선언은 그렇게 갑작스럽게 튀어나왔다. 물론 이것으로 국내에 막장드라마가 사라지거나 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 막장이라는 드라마의 결말이 어떻게 된다는 것은 이제 어느 정도 알게 되지 않았나 싶다. 이것이 은퇴를 공식 선언해도 퇴출이 아닐까 대중들이 생각하는 이유일 것이다.

 

Posted by 더키앙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04.25 16:44 BlogIcon 골라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다 부활하더라
    젠장

  2. 2015.04.25 20:56 BlogIcon 엉성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굴에 점하나 찍고 엄성한으로 다시 돌아 옵니다.

  3. 2015.04.25 22:41 BlogIcon 상식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그렇게 엄청난 작가료를 지급 했는지 궁금하다. 아마 형사 처벌 가능한 내막 있을듯.

  4. 2015.04.26 00:41 BlogIcon 퇴출잘된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퇴출이 타당하다 선량한 시민들이 사악해지고 직접 간접적 영혼유린작가였다

  5. 2015.04.26 02:02 BlogIcon 야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호 개연성도 없고 재미도 없고 막장에다 연애물밖에 안나오는 드라마가 하나 줄겠군

  6. 2015.04.26 02:11 BlogIcon 정은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즉에 퇴출 되었어야 하는 여자죠. 작가라는 타이틀도 붙이기 과분한 싸이코패스

  7. 2015.04.26 03:20 BlogIcon 나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동안의 막장 내용으로 보자면
    이 여자는 남편 따라 가야 앞뒤가 맞음.
    시청자들에게 해충같은 드라마 였음.

  8. 2015.05.17 12:52 BlogIcon 순둥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그여자 미친 싸이코 같아요 왜 태어났을까요

  9. 2021.01.15 10:58 결국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퇴라더니.. 5년?6년?만에 나오는군요
    TV조선이라니.. 이쯤되면 뭐..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