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독해진 '신서유기2', 왜 안재현인지 알겠네
    옛글들/명랑TV 2016. 4. 21. 09:19
    728x90

    <신서유기2>, 이승기 대신 안재현 그 이유

     

    웹을 통해 공개된 <신서유기2>를 보면 군 입대한 이승기 대신 들어온 막내 안재현에게 첫 대면 자리에서 나영석 PD가 출연여부를 두고 묻는 질문들이 눈에 띈다. 세금은 잘 내는가, 군대는 잘 다녀왔나, 여자문제는 괜찮은가, 도박은 하지 않는가를 묻는다. 그 모든 질문에 괜찮은답변을 들은 나영석 PD그러면 합격이라고 말한다.

     


    '신서유기2(사진출처:tvN)'

    이 질문들은 모두 과거 <12> 멤버들이 가졌던 문제와 논란과 무관하지 않다. 세금은 강호동 이야기고, 군대는 MC몽 이야기며, 여자문제는 이혼한 은지원 이야기이고, 도박은 이수근 이야기다. 안재현을 캐스팅하면서 나영석 PD가 던진 질문 속에는 지금 현재 <신서유기2>가 갖고 있는 전제가 들어있다.

     

    물론 응당한 자숙의 과정들을 거쳤지만 그 남은 이미지들 때문에 여전히 무언가 호불호가 갈리는 이전 <12> 멤버들이 출연자라는 것. 그나마 지난 <신서유기> 시즌1에서 무결점의 존재였던 이승기가 이제 군대를 가서 빠지게 되었으니 <신서유기> 시즌2는 그를 대치할 절대적 호감의 인물을 채워 넣어야 하는 상황에 처하게 됐다.

     

    처음 안재현이라는 예능 새내기가 <신서유기2>에 들어온다고 했을 때 의외라는 반응들이 많았다. 그건 안재현이 물론 SBS <별에서 온 그대> 같은 작품이나 이수근과 함께 JTBC <상류사회>에 출연했지만 여전히 대중들에게는 낯설게 느껴지기 때문이다. 특히 예능에 많이 나오지 않은 그는 대중들에게 알려진 캐릭터가 거의 제로에 가깝다.

     

    첫 대면에서 나영석 PD의 질문은 안재현이라는 인물이 일단은 큰 문제가 없는캐스팅인 것럼 보이게 했지만 사실 그 안을 들여다보면 이 인물이 이번 <신서유기2>에서는 신의 한수라는 게 금세 드러난다. 첫 대면에 <꽃보다 청춘>인 줄 알고 갑자기 떠날 지도 모를 여행에 대비해 큰 가방을 챙겨온 모습도 그렇고, 강호동과의 첫 인상을 얘기하는 장면에서도 폭력’, ‘피해자같은 단어를 거침없이 구사해 좌중을 포복절도하게 만든 장면이 그렇다.

     

    게다가 멀쩡하게 잘 생겼지만 퀴즈에서 신선한 무식을 드러내는 대목에서는 안재현이 기존 멤버들과 너무나 잘 어울릴 것 같은 인상을 주었다. 무엇보다 <신서유기2>의 촬영지는 특성상 중국이다. 우리나라에서는 낯설게도 느껴지는 안재현이지만 중국 현지에서는 <별에서 온 그대>로 대중들에게 은지원이나 이수근보다 더 잘 알려진 연예인이다. 이런 반전요소들은 안재현에 대한 새로운 매력으로 다가온다.

     

    흥미로운 건 <신서유기2>의 서사는 서유기가 그렇듯이 사람이 되지 못한 말썽장이 요괴들이 삼장법사의 인도 하에 인간이 되어가는 과정을 여행이라는 모험으로 그려내는 것이다. 그래서 이 명분하에 <신서유기2>는 아예 대놓고 출연자들의 과거 과오들을 들춰낸다. 그리고 그 어떤 예능 프로그램보다 혹독하게 그들을 시험에 빠지게 만든다. 공항에 떡 하니 내려놓고 출연자들에게 카메라만 놔둔 채 도망치는 제작진이다. 과오를 전제하기 때문에 그런 독한 미션들은 통과의례로서 응당 치러야 하는 처럼 공감대를 준다.

     

    그런데 안재현은 나영석 PD와의 첫 대면에서부터 드러났듯이 무고(?)한 인물이고 또 그래야 한다. 그런데 동시에 이 나영석 PD와 제작진들이 마치 악동처럼 던지는 같은 독한 미션들에 의외로 잘 적응하는 모습이어야 프로그램이 불편함을 주지 않게 된다. 그런 면에서 보면 안재현은 호감 가는 인물이면서도 독한 미션조차 그다지 힘겹게 받아들이지 않는 편안함마저 주는 인물이다. 물론 의외의 예능감 또한 빼놓을 수 없다.

     

    물론 이승기는 군대에 가면서도 <신서유기2>에조차 커다란 존재감으로 자리해 있다. 그가 티저로 보여준 우리 형들은요-”하며 <엽기적인 그녀>를 패러디한 대목은 빵 터지는 웃음을 주면서도 <신서유기2>의 캐릭터들을 효과적으로 설명해주는 힘을 발휘했다. 하지만 그 빈 자리를 채워줄, 첫 공개된 방송 클립을 통해 확인된 안재현에 대한 기대감 역시 적지 않다. 더 독해져 돌아온 <신서유기2>의 이야기에서 그는 과연 어떤 모습을 보여줄까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