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390)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5174)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Total13,511,497
Today37
Yesterday318

설정 1도 없는 찐 캐릭터 기안84, '나혼산'에 그가 최적인 이유

 

운전하고 가는 것만으로도 이렇게 빵빵 터트릴 수 있을까.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장도연을 픽업해 이천의 복숭아밭까지 차를 몰고 가는 기안84는 그 어색함 하나로도 큰 웃음을 줬다. 차를 타고 가면서도 무슨 이야기를 해야 할 지 어색해하며 헛웃음을 짓는 기안84와 역시 혼자 차타고 갈 걸 후회하는 장도연의 만남. 차를 타고 함께 가는 시간 동안의 어색한 공기가 그 웃음의 진원지였다.

 

어색함을 풀기 위해 문어발, 졸음껌 같은 걸 잔뜩 준비해온 장도연도 그렇지만, 무슨 말을 해야할 지 몰라 엉뚱하게 고향이 어디냐고 묻는 기안84는 그것이 진짜 그의 모습이라는 점에서 스튜디오에서 그걸 보는 출연자들은 물론이고 시청자들도 웃게 만들었다. 그건 스튜디오에서 의외의 말과 행동을 하며 함께 있을 땐 친했던 모습과 너무 다른 모습으로 다가왔기 때문이다.

 

<나 혼자 산다>는 이들의 어색한 상황을 극대화하기 위해 편집의 묘를 발휘했다. 한 마디 건네고 이야기가 끊어지는 어색함의 연속이지만, 그 장면을 마치 썸을 시작하는 달달한 분위기의 음악을 깔며 연출해낸 것. 스튜디오에서 그 장면을 보던 기안84는 연출의 그런 '몰아가기'에 어쩔 줄 몰라하는 모습을 보였다.

 

게다가 이들과 비교되는 성훈과 손담비가 함께 차를 타고 가는 장면들을 병치함으로써 기안84와 장도연의 어색한 모습은 더욱 극대화되어 보여졌다. 너무나 친하게 서로를 대하는 성훈과 손담비가 진짜 달달하면서도 남사친, 여사친의 편안한 관계를 보여주면서 정 반대의 상황을 담은 기안84와 장도연의 모습을 대비시킨 것이 그것이다.

 

만남의 광장에서 만나 함께 아침 식사를 하는 장면에서도 이들 두 커플(?)의 모습은 극명하게 대비되었다. 성훈이 손담비가 가져온 김치와 그가 남긴 라면까지 싹싹 먹어치우며 친한 모습을 보이는 반면, 기안84는 혼자 커피 주문을 하고 기다리며 조금 떨어져 있으려는 모습을 보였다.

 

반전의 반전의 이야기가 전개된 건 기안84가 양 손에 커피를 들고 차에 타면서 손이 없어 한쪽에 놓여있던 꽃을 장도연에게 갑자기 건넨 장면에서였다. 그건 마치 준비했다 준 것처럼 보였지만, 알고 보니 어버이날 기안84가 어머니에게 줬더니 거기 그렇게 놔뒀던 꽃이라고 했다. 잠시 동안이지만 설렜다며 웃는 장도연과 어쩔 줄 몰라 하는 기안84의 모습이라니. 그런 장면이 나올 때마다 스튜디오에서 그 광경을 보는 박나래는 "내 친구한테 수작 걸지 말라"며 기안84를 몰고감으로서 웃음을 만들었다.

 

또 어색함을 이기기 위해 장도연이 건넨 졸음껌을 매운 줄 모르고 6개나 입에 털어 넣고 괴로워하는 기안84는 역시 관찰카메라에 있어서 타고난 찐 캐릭터라는 걸 보여줬다. 설정이라고는 1도 없는 있는 그대로의 모습에서 나오는 말과 행동들이고, 그것이 웃음을 주고 있으니 관찰카메라에 이만큼 최적인 인물이 있을까.

 

<나 혼자 산다>는 물론 혼자 산다는 그 콘셉트에 맞는 인물들의 일상을 담아내지만, 여기서 가장 중요한 건 자연스러운 진짜 모습이 주는 리얼함의 재미다. 그런 점에서 보면 기안84가 어째서 이 프로그램에 지금껏 최적의 출연자로 함께 하고 있는가 하는 그 이유가 분명해진다. 물론 그 리얼함이 때론 도를 넘어 논란을 만들기도 했지만, 그만큼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 웃음을 주는 이도 드물다 싶다. 어색함 하나로도 빵빵 터트리고 있으니.(사진:MBC)

Posted by 더키앙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20.08.01 19:55 김영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너무 재밌게 보았어요^^ 기안님은 최고의 예능장인입니당~^^ 도연님 천상 여자시군요 이뻐요~* 담비님 와우 그정도로 털털하다니 반전이었구요~♡ 성훈님 정말 멋지시죠 🙃담비님과 역대급 천상의 미모인데 ㅎㅎ두분 잘되었음 좋겠네요😍 복숭아밭가는길 웃음폭발 네분 다 사랑합니다💞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