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725)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5508)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Total13,688,741
Today116
Yesterday203
728x90

이승기, 예능·연기·MC 만능 연예인으로 새 전성기 맞아

 

최근 들어 이승기의 활약이 여러 분야에서 주목받고 있다. 가장 도드라지는 건 역시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에서의 활약이다. 바른 청년이자 약자들을 그냥 지나치지 못하는 순경이었지만, 사이코패스의 뇌가 이식되면서 정체성의 혼란을 겪는 정바름이라는 인물 역할이다. <마우스>는 궁극적으로 사이코패스는 탄생하는가 아니면 만들어지는가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작품으로 결국 이 정바름의 어떤 선택이 작품의 메시지를 드러내는 중요한 열쇠가 된다.

 

사실 <마우스>로서는 정바름 역할에 이승기를 캐스팅한 것 자체가 신의 한수라고 볼 수 있다. 늘 바른 청년의 이미지를 가진 이승기가 아닌가. 그래서 <마우스>에서는 이 티 없이 순수해 보이는 인물이 순간순간 변화하는 모습을 통해 극의 긴장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뇌수술을 받고 깨어난 정바름이 병실 한 편에 놓여진 새장 속에서 새를 꺼내 목을 꺾어 창밖으로 던지는 반전 장면은 그래서 시청자들을 소름 돋게 만든 바 있다.

 

항상 선한 역할만을 주로 해왔던 이승기가 돌변했을 때 오히려 더 큰 반전을 줄 수 있다는 걸 먼저 보여준 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범인은 바로 너>였다. 시즌2에서 '꽃의 살인마'로 등장하면서 그 반전 매력이 가능하다는 걸 확인시켜 줬기 때문이다. 물론 그건 예능 버전이었지만, <마우스>는 그것이 드라마에서도 효과를 낸다는 걸 보여줬다. 이제 선한 역할만이 아닌 악역까지 연기의 스펙트럼을 넓혀가는 이승기의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기대하게 만드는 대목이다.

 

과거 이승기는 가수로 데뷔해 '내 여자라니까'로 주목받았고, KBS <1박2일>과 SBS <찬란한 유산>까지 큰 성공을 거두며 이른바 '트리플 크라운(가수, 배우, 예능)'으로 불린 바 있다. 물론 그 후에도 꾸준히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을 이어왔지만, 그 이상의 어떤 성취들이 눈에 띄지는 못했다. 하지만 최근 들어 이승기의 존재감이 새롭게 다양한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마우스>에서 보여준 연기 영역의 확장은 물론이고, JTBC <싱어게인> 같은 오디션 프로그램에서도 MC로서 확실한 존재감을 보여준 바 있다.

 

<싱어게인>에서 이승기가 중요한 역할을 한 건, 이 프로그램의 정체성과도 관련이 있다. 이 프로그램은 오디션 형식을 가져왔지만 대결과 경쟁보다는 서로가 서로를 지지하며 응원함으로써 저마다 최고의 무대를 만들어내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이승기는 출연자들의 긴장을 풀어주기 위해 규현과 함께 농담을 주고받기도 하고, 출연자들의 노래에 맞춰 춤을 추기도 하며 백스테이지에서는 그들에게 다가가 진심어린 상찬을 해주기도 했다. 많은 출연자들이 이승기의 이런 진정성에 감동했다는 이야기를 내놓은 건 그가 얼마나 진심으로 이 프로그램에 임했는가를 말해주는 대목이다.

 

이미 <1박2일> 시절부터 예능에 남다른 재능을 보였지만 이승기는 SBS <집사부일체>, tvN <서울촌놈>, 넷플릭스 오리지널 <범인은 바로 너>, <투게더> 같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여전한 예능감을 선보여 왔다. 그는 특유의 편안하고 기분 좋게 해주는 캐릭터이면서, 이제는 좀 더 주도적으로 상황을 만들어내고 풀어가는 베테랑적인 면모까지 갖추게 됐다. 과거 <1박2일> 시절과 비교해보면 확실히 성숙된 모습이 두드러진다.

 

<마우스>를 통한 연기자로서의 성장과, <싱어게인>으로 오디션 MC로서도 충분히 보여준 가능성 그리고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보여주는 성숙해진 면모. 이것이 지금 현재 이승기의 새로운 전성기를 만들고 있는 이유가 아닐까. 과거의 트리플 크라운과 비교해보면 지금의 이승기는 확실히 성숙된 성장의 면모를 보이고 있다.(사진:tvN)

Posted by 더키앙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