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무도', 웹툰작가들이 이렇게 웃길 줄 누가 알았으랴
    옛글들/명랑TV 2016. 6. 13. 09:14
    728x90

    릴레이툰, <무도>와 웹툰이 만나 만든 놀라운 신세계

     

    웹툰작가들이 이렇게 큰 웃음을 줄 수 있다니. MBC <무한도전> 릴레이툰 특집은 그림이라는 아직까지는 예능에 생소했던 소재가 이토록 큰 재미를 줄 수 있다는 걸 확인시켜주고 있다. 익숙하지 않은 그림 솜씨로 MC들이 저마다의 얼굴을 그리는 대목은 비슷하거나 비슷하지 않거나 그렇게 그려진 그림 자체가 큰 웃음을 주기도 했지만 그 안에 담겨진 그리는 사람의 감정이나 속내를 읽을 수 있어서 흥미로울 수밖에 없었다.

     

    '무한도전(사진출처:MBC)'

    그렇게 일단 MC들이 그린 그림들은 게스트로 출연한 스타 웹툰 작가들에 의해 평가되면서 또 다른 재미를 만들었다. 그 그림을 그린 사람의 성격까지 꿰뚫어보는 웹툰 작가들은 프로그램을 마치 무속인 특집같은 느낌으로 만들어버렸다. 아주 섬세하게 그렸지만 얼굴을 작게 그린 정준하의 그림을 보고 윤태호 작가가 소심한 성격이라는 걸 알아맞히는 식이다.

     

    하지만 무엇보다 이 특집을 특별하게 만든 건 다름 아닌 의외로 캐릭터가 강한 웹툰 작가들의 매력이다. 방송을 찍으러 오면서 삼선 슬리퍼를 신고 올 정도로 자유로운 영혼 기안84는 방송을 하면서 윗사람 눈치 보는 모습으로 큰 웃음을 주었다. 가스파드는 <무한도전> 멤버들의 얼굴을 싱크로율 100%의 동물로 표현해 공감 가는 웃음을 만들었고, 주호민 작가는 그림스피드퀴즈에서 박명수와 브로맨스 궁합으로 말도 안 되는 그림을 척척 알아맞히는 3의 눈으로 주목을 끌었다.

     

    본격적으로 팀이 짜여지고 릴레이툰의 아이디어 회의를 하는 장면에서도 웹툰 작가들의 놀라운 상상력이 빛을 발했다. 릴레이툰의 첫 회를 장식할 기안84와 하하는 미래에 큰 성공을 거둔 하하와 그를 주인으로 모시는 유재석의 이야기로 현실과 다른 욕망을 드러냈고, 가스파드는 역시 <무한도전> 출연자들을 동물로 표현해 김태호 PD에게 사육당하는 무한사육을 아이디어로 냈다. 사극에 장기를 갖고 있는 무적핑크는 사화를 소재로 무한사화를 그려보겠다며 광희군이란 캐릭터를 세웠고, 주호민 작가는 멤버들을 좀비로 만들자는 파격적인 제안을 했다.

     

    릴레이툰 특집이 이처럼 웹툰이라는 낯선 소재를 가져와 흥미로울 수 있었던 건 다름 아닌 <무한도전>이라는 캐릭터쇼와 너무나 잘 어우러졌기 때문이다. 알다시피 <무한도전>은 저마다의 캐릭터가 선명한 MC들을 갖고 있다. 그러니 그들을 웹툰 캐릭터로 등장시키는 것만으로도 이미 재미는 보장된 셈이나 다름없다. 거기에는 그걸 그리는 당사자들의 사심(?)이 가득할 테니 말이다.

     

    여기에 웹툰의 제작과정들은 그 작품이 어떤 경로를 거쳐 탄생했는가를 보여줌으로써 실제로 연재될 릴레이툰의 묘미 또한 한층 높여놓을 것으로 보인다. 그 컷 하나하나에 담긴 의미들이 <무한도전>에 방영된 내용들과 맞물려 큰 시너지를 만들어낼 것이기 때문이다. 이번 릴레이툰은 <무한도전>이 무려 11년을 달려왔음에도 여전히 도전할 영역들이 많다는 걸 다시금 확인시켜주었다. 예능인으로 활동해도 될법한 재미있는 웹툰작가들의 면면을 새롭게 발굴했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의미 있는 도전이 아닐 수 없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