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아재력 장착하자 새 동력을 갖게 된 까닭

 

KBS <12>이 리우올림픽 특집으로 마련한 아육대(아재육상대회)’에서 배드민턴 금메달리스트이자 해설자인 하태권은 MC들보다 더 재미있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ㅇㄱㄹㅇ이 무슨 뜻인지 묻는 이른바 아재력(?)을 테스트하는 퀴즈에 이거레알이 아닌 아 그래요?’라는 답을 써 그는 방송 내내 아 그래요라는 닉네임으로 불릴 정도였다. 의외로 게임에 몰두하고 승부욕 강하지만 또 아재스러움이 귀엽기까지 한 하태권 못지않게 이영표와 여홍철의 아재력도 큰 웃음을 주었다.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한 이른바 아재개그가 가진 아재들의 웃기는 면면들을 잘 뽑아낸 <12>의 괜찮은 승부수.

 

'1박2일(사진출처:KBS)'

그런데 사실 이 아재력은 <12>이 최근 들어 힘을 얻고 있는 중요한 요인 중 하나다. 김주혁이 있을 때만 해도 <12>에서 아재는 마치 그 혼자인 것처럼 캐릭터화 된 바 있다. 즉 김주혁 같은 선배가 있는데 김준호나 차태현이 아재 같은 모습을 보이기가 애매모호 했던 것. 하지만 김주혁이 자진 하차하고 윤시윤이 들어오면서 상황은 바뀌었다. 윤시윤 같은 젊은 피는 오히려 정준영을 제외한 김준호, 차태현, 김종민, 데프콘까지를 확실한 아재캐릭터로 부각시켰기 때문이다.

 

이렇게 되자 <12>의 팀 구성은 자연스럽게 젊은 윤시윤, 정준영과 대비되는 나머지 아재들로 나눠져 미션을 할 때 이를 웃음으로 만들어내는 게 자연스러워졌다. 자유여행 콘셉트로 게스트 섭외를 직접 하게 된 김준호와 차태현이 각각 자신의 인맥을 드러내며 만들어낸 기대감과 웃음은 바로 이런 아재력의 또 다른 측면을 보여주었다.

 

조인성, 김우빈, 송중기까지 늦은 밤 전화통화를 한 차태현의 미친 인맥은 선배로서의 아재들이 갖는 매력을 드러내준다. 사실 이런 인맥이 가능하다는 건 차태현이 평소 얼마나 후배들을 잘 챙겨왔는가를 말해주는 일이다. 그가 원하면 언제든 준비된 듯한 말투는 그들이 지금 현재 가장 뜨거운 한류스타들이라는 점에서 <12>에는 큰 기대감을 갖게 만든다.

 

반면 차태현과는 조금 다른 결로 김준호는 자신만의 개그맨 인맥을 드러냄으로써 웃음을 준다. 차태현이 송중기와 전화통화를 하자 김준호가 송준근을 전화 연결해 빵빵 터트리게 하는 건 아재개그스러운 섭외 코미디에 가까웠다. 그렇지만 그 전화 통화를 통해 김준호 역시 개그맨 후배들에게는 얼마나 믿음직한 선배인가가 자연스럽게 드러난다.

 

이렇게 어찌 보면 막강한 선배들이지만 이들은 아재라는 캐릭터로 자신을 한껏 낮춘다. 게스트로 결국 섭외된 박보검과 김준현을 더욱 빛나게 해주는 건 바로 이런 점들 때문이다. 박보검과 통화하는 것만으로도 반색하는 모습을 보이는 아재들. 그들은 한껏 자신을 낮추는 모습을 보이지만 알고 보면 <12>을 지금껏 오래도록 해온 김종민이나 힙합과 예능을 오가며 자리를 잡아온 데프콘이나 또 현역 코미디의 최고참이 되어있는 김준호나 역시 배우들에게 대선배로 자리한 차태현 모두 최고의 위치에 있는 이들이 아닐 수 없다.

 

아재라는 캐릭터를 통해 자신을 낮추는 힘. 그것이 아재력이 탄생하는 지점이고 그것이 또한 10년 동안 달려오면서도 <12>이 여전히 낮은 위치에서(이것이 예능인들에게는 가장 유리한 위치이기도 하다) 웃음을 줄 수 있는 비결이 아닐까. 박보검과 김준현이 섭외됐다는 것만으로도 이상하게 큰 기대감을 갖게 하는 건 이처럼 스스로를 아재 캐릭터로 낮춰 게스트를 주목시키는 출연자들 덕분이다. 아재력을 장착하자 <12>은 새 동력을 갖게 됐다

BLOG main image
더키앙
문화 속에 담긴 현실을 모색하는 곳
by 더키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216)
블로거의 시선 (96)
네모난 세상 (4006)
SPECIEL (19)
문화 코드 (1)
생활의 발견 (23)
술술 풀리는 이야기 (4)
스토리로 떠나는 여행 (10)
책으로 세상보기 (8)
문화 깊게 읽기 (4)
스토리스토리 (24)
사진 한 장의 이야기 (4)
드라마틱한 삶을 꿈꾸다 (7)
대중문화와 마케팅 (9)

달력

«   2018/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12,921,123
  • 6101,018
textcubeget rss

더키앙

더키앙's Blog is powered by Tistory.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더키앙 [ http://dogguli.tistory.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